■ 공간 민들레 ■


[주말인문학]고등 역사 “한국현대사, 지배와 저항의 흔적들”(개강 6/10) 18.06.02 16:36
교육공동체 나다 HIT 11
2018_jam_june_history.jpg (574.3 KB) DOWN 0
[공문]강좌소개_휴머니잼12기_2018년_6월.hwp (1.76 MB) DOWN 0

※ 더 자세한 소개는 첨부된 한글파일을 다운받아 살펴보시기 바랍니다!



한국현대사, 지배와 저항의 흔적들

★ 제도의 민주화를 넘어 우리를 지배하는 진짜 족쇄를 찾아서



분야  역사 5강

참가자  고등부 17~19세
기간  2018년 6월 10일~7월 22일
시간  매주 일요일 오후 3시 30분~5시 30분

오리엔테이션  2018년 6월 10일 3시



※ 오리엔테이션은 나다 강좌에 처음 오는 분만 참가하시면 됩니다. 강좌 당일 30분 전까지 와주세요~!






한국현대사는 권력자들이 국민들을 지배하기 위해 어떤 폭력을 행사하였는지, 그리고 거기에 국민들은 어떻게 목숨을 걸고 저항했는지에 대한 내용으로 빼곡합니다. 지배와 저항, 이 둘의 충돌 그리고 반전이야말로 한국현대사라는 드라마의 뼈대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를 두고 어떤 이는 과거의 이야기일 뿐이라고, 이미 한국사회는 대부분 민주화되었다고 말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과연 그럴까요. 불과 얼마 전 우리는 권력자들의 위선과 오만 그리고 폭력을 똑똑히 목격했고 또 거기에 저항하지 않았던가요.



인류의 역사가 그랬던 것처럼 한국현대사의 권력자들이 항상 총과 칼을 통해서만 사람들을 지배하려 했던 것은 아닙니다. 그들은 더욱 정교한 방식으로 사람들의 사고를 점령하려 해왔습니다. 심지어 그것은 여전히 사라지지 않은 독재의 망령처럼 아직도 우리 주위에 남아 일그러진 눈으로 세상을 바라보고 또 살아가게 만들고 있습니다. 불과 얼마 전 부당한 권력자를 끌어내리는 짜릿한 경험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다시 한국현대사를 이야기해야 하는 이유도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제도적 민주화를 넘어 우리를 지배하는 진짜 족쇄를 찾아내야 하기 때문입니다.



여기 한국현대사를 관통하는 지배와 저항의 역사가 있습니다. 끊임없이 변신하며 사람들을 지배했던 사고의 방식들, 그리고 거기에 반발했지만 끝내 극복하지 못했던 저항의 이야기들이 있습니다. 올여름 나다에서 준비한 수업이 우리가 지금 왜 이렇게 살고 있는지, 앞으로 어떻게 살아가야 하는지에 대해 고민할 수 있는, 더 넓게 한국사회를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이었으면 합니다.



[1강] 꽃보다 군대 : 대한민軍 프로젝트

[2강] 진짜 양심을 허하라 : 도덕이 나를 낳으시고 기르시니

[3강] 1988, 2002 그리고 2018 : 누구를 위한 축제인가

[4강] 빼앗긴 광장에도 봄은 오는가 : 광장의 사회학

[5강] 이제 그런 가르침은 됐어 : 불온한 꿈의 한계





정원  모둠별 10명
장소  교육공동체 나다(서울시 마포구 망원로 7길 44 3층, 마포구청역 7분)
신청  02-324-0148, 010-9229-6491, http://nada.jinbo.net/weekend
강좌후원금  10만원(회원 20% 할인) ※강좌후원금 납부 예외를 원하시면 상의해 주세요.  
계좌 국민은행 543037-01-005880 교육공동체나다

          
     


    

 바깥소식 게시판에 이미지를 올리실 때는 이미지 파일명을 영어로 하세요~  2

민들레
14.04.14 428
1974
 최근 정주행 시작한 "히나마츠리" 추천합니다.    

고츄참치
18.11.19 0
1973
 후르트링을 먹는 후르트링새    

싱하소다
18.11.19 0
1972
 포켓걸스 하빈    

레드카드
18.11.19 0
1971
 류현진 부상 없었더라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이...    

고츄참치
18.11.19 0
1970
 역시 야잘잘 정근우 만루포!!!!    

고츄참치
18.11.19 0
1969
 토키 드롭 보고 있는데요 좋네요    

레드카드
18.11.19 0
1968
 오타니 신인왕가즈아    

바탕화면
18.11.19 0
1967
 윤진서 그녀가 부른다에서..    

고츄참치
18.11.19 0
1966
 추천합니다 너의 이름은(약 스포)    

레드카드
18.11.18 0
1965
 2015 맥심 8월호 표지 모델 황승언    

싱하소다
18.11.18 0
1964
 여친룩    

일기예보
18.11.18 0
1963
 롯데 끈질기네요 멋지다    

바탕화면
18.11.18 0
1962
 벙커에 방문한 정우성    

고츄참치
18.11.18 0
1961
 [Moozzi2] 하야테처럼 시딩부탁드려요    

레드카드
18.11.18 0
1960
 김어준 다스뵈이다 - 정우성    

싱하소다
18.11.18 0
1959
 라니아 혜미 셀카    

일기예보
18.11.18 0
1958
 그래도 커쇼는 커쇼네요    

바탕화면
18.11.18 0
1957
 1실점 경기를 3실점으로 만들어 버리는 그랜달의 수비.    

고츄참치
18.11.18 0
1956
 자막 단속하는 가장 큰 이유는 제생각이지만    

레드카드
18.11.18 0
1955
 사과 진짜 희한하게 하네요...    

일기예보
18.11.18 0
1954
 켄리 잰슨 "류뚱 있었다면 작년 WS 결과는 달랐을 것이다"    

싱하소다
18.11.18 0
1953
 정지원 아나운서 멘탈붕괴 온듯 ㅋㅋㅋㅋㅋㅋㅋ    

고츄참치
18.11.18 0
1952
 [한화]오늘의 라인업    

바탕화면
18.11.18 0
1951
 너 다시 오지 마. 3일 하면 죽어....avi    

고츄참치
18.11.18 0
1 [2][3][4][5][6][7][8][9][10]..[79]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JY

 

Fit for your monitor 1024*768 ★ Copyreft ⓒ 1999~2010. by leroy7. All Rights NOT-reserved ★ Since 1999 Ver. 2. 0